양주시, 도내 첫 ‘내일채움공제 지원사업’ 실시

기사입력 2020.02.03 22:35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양주시, 도내 첫 ‘내일채움공제 지원사업’ 실시


[한국풍수신문]  양주시(시장 이성호)가 경기도 내 처음으로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사장 이상직)의 내일채움공제 지원사업을 실시한다.

 

이는 관내 중소기업 핵심인력의 장기재직 유도를 통한 경쟁력 강화와 우수 인력 유입 등 고용확대를 통한 안정적이고 체계적인 기업환경 조성을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시는 지난해 11월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과 '현장중심의 정책서비스 제공 및 중소기업 핵심인력의 장기재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지역 내 중소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기반 마련에 박차를 가해 왔다.

 

도내 처음으로 실시하는 내일채움공제 지원사업은 중소기업과 핵심인력이 공동으로 5년간 일정 비율의 금액을 적립하고 만기 재직할 경우 근로자는 납입금 대비 3배가 넘는 2천만원 이상을 수령하는 제도이다.


△시는 기업별로 최대 5명까지 근로자 당 월 12만원의 기업부담금을 3년간 지원하며, △근로자의 경우 5년간 매월 11만원, △기업은 첫 3년간 매월 11만원, 3년 이후 23만원을 납입하면 된다.

 

가입을 원하는 상시근로자수 5인 이상의 중소(중견)기업 대표자는 오는 2월 14일까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경기북부지부(☏031-920-6738)를 방문하거나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경기북부지부(☎031-920-6738)나 양주시 기업경제과 기업지원팀(☎031-8082-6013)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이성호 양주시장은 “이번 내일채움공제 지원사업을 통해 관내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 등 지속 가능한 성장 기반 마련에 한발 더 다가서게 됐다”며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 중소기업 성장에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정책을 적극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윤명선 기자 ti2@rokfnews.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한국풍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