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과수 저온피해 현장점검 나서 배 저온피해 현장 방문

기사입력 2020.04.22 22:36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조광한 남양주시장, 과수 저온피해 현장점검 나서 배 저온피해 현장 방문해 피해농가 위로하고 지원방안 강구 


[한국풍수신문]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지난 21일 배 꽃눈 저온피해 현장을 직접 방문하여 농업인을 위로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구체적인 피해 상황을 살폈다.


지난 4월 5일, 6일 양일간에 걸쳐 나타난 이상저온(-5.8℃)으로 개화 중이던 배꽃의 암술과 씨방이 검게 말라 죽는 피해가 발생하여 관내 모든 배 과수 농가가 10%이상의 꽃눈피해를 입었으며, 50%이상의 심각한 피해를 입은 농가도 전체의 60%에 달한다. 


이번 저온피해로 배꽃이 수정이 되지 않아 결실을 맺지 못하면 과실의 생산량이 감소하고 상품성이 떨어질 것으로 예상되며, 재배관리 중에도 열매에 비해 가지가 많아져 병해충 방제가 어려워진다. 또한, 이에 따른 약제사용량 증가로 생산단가가 높아짐에 따라 농가 소득유지에도 어려움이 예상된다.


조광한 시장은 “코로나 사태에 이상저온 피해까지 겹쳐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농업인들의 깊은 시름에 안타까움을 금할 수 없다.”며 “반복되는 이상기변 피해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농자재 등을 지원할 수 있는 대책을 마련하고, 지역특산물인 배에 대해 새로운 브랜드를 만드는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배가 고부가가치 상품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농업기술센터에서는 저온피해 농가를 대상으로 인공수분 방법 등 배 과원 결실관리를 위한 방법을 비대면과 현장방문을 통해 안내·교육하고 있다. 

[윤명선 기자 ti2@rokfnews.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한국풍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