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자원공사, 금강유역 인삼 농가와 함께하는 지역상생 장터 K-water 상생 프로젝트‘제3회 물벗 나눔장터’개최

기사입력 2022.05.04 22:31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한국풍수신문] 한국수자원공사, 금강유역 인삼 농가와 함께하는 지역상생 장터 K-water 상생 프로젝트‘제3회 물벗 나눔장터’개최

 

한국수자원공사는 5월 4일 대전시 대덕구 본사에서 인삼 농가와 함께 ‘제3회 물벗 나눔 장터, 햇삼홍삼 팝업 스토어‘ 행사를 진행했다. 

 

’물벗 나눔장터‘는 한국수자원공사가 2022년 창립 55주년 맞이해 새롭게 추진 중인 지역상생형 K-ESG 경영 실천 프로젝트이다.

 

온·오프라인 장터 운영을 통해 사업장이 위치한 전국 각지의 농가에서 생산하는 주요 농산물 판로확보에 기여하고, 일부는 직접 구매 후 취약계층에 전달하는 적극적 나눔을 실천하는 연간 프로젝트이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면세점 매출이 감소하는 등 소비 부진으로 인한 재고 증가와 인삼 가격 폭락, 생산 비용 증가까지 삼중고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금강유역 대표 인삼·홍삼 산지인 충남 금산군과 전북 진안군의 인삼 재배 농가를 돕기 위한 직거래 장터로 진행했다. 

 

장터에서 각 농가는 수삼은 물론 홍삼, 흑삼까지 우수한 국내 기술력을 바탕으로 생산하는 스틱형·파우치형 액기스, 절편, 과자류 등 각종 홍삼 제품을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하여 행사 참가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한국수자원공사는 이번 행사와 연계하여, 가정의 달을 맞아 총 1,500만 원 상당의 홍삼 제품을 추가로 구매하여 충남·충북·전북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협조를 통해 청주·영동·옥천·금산·무주·진안 등 총 6개 지자체의 어르신들에게 전달하여, 지역 상생 및 나눔을 이어갈 계획이다.

 

올해 1월과 3월 두 차례 개최된 ’물벗 나눔장터‘는 사과 및 사과 가공품, 딸기를 판매하였으며, 약 7천만원 가량의 제품이 판매되는 등 성황리에 진행되었다. 

 

한편, 박재현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오온 지역 인삼농가를 돕고, 지역사회 어르신 등 취약계층들에게 온정을 전달하기 위해 임직원이 함께 나섰다”며, “앞으로도 한국수자원공사는 다양한 지역사회와의 상생활동을 지속하고, K-ESG 경영을 실천하여 공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윤명선 기자 noctex2@naver.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한국풍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