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수의 역사" ,촌락 입지에서 배산임수·남면산록 공통된 길지였다.

기사입력 2018.10.14 18:35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한국풍수신문] 풍수의 역사 !!
촌락 입지에서 배산임수·남면산록 같은 곳은 북반구 중위도 지역의 민족들에게 공통된 길지였다. 우리 민족도 마찬가지의 지리관을 지녔으며, 이를 더욱 발전시켜 삼국 초기에는 자생적인 지리사상을 형성하여 온 것으로 추정된다. 그러나 풍수지리의 확립된 이론체계는 중국으로부터 수입된 것이 명백하다.

중국의 경우 언제 어떻게 구체적인 이론으로 정립되었는지 분명히 알 수는 없으나 고대의 천부지모사상에 음양론이 가하여지고, 여기에 사신도로 대표되는 천문사상이 첨부되어 전국시대 말기부터 구체적인 이론으로 정립되었다.
[윤명선 기자 ti2@rokfnews.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한국풍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