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건설, 교통, 학군, 생활 3박자 갖춘, 쌍용 더 플래티넘 부평!,사통팔달 교통망, 6개 명문 학군, 생활편의시설 등 다양…

기사입력 2019.01.16 21:03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교통, 학군, 생활 3박자 갖춘, 쌍용 더 플래티넘 부평!
사통팔달 교통망, 6개 명문 학군, 생활편의시설 등 다양한 인프라 풍부
총 811가구 중 전용 84㎡ 이하 408가구 분양, 남향 위주 단지 배치로 채광효과 뛰어나
계약금 1천만원, 중도금 60% 이자후불제, 6개월뒤 전매가능, 실수요자들 내집 마련 기회


[한국풍수신문] 쌍용건설(대표이사 회장 김석준)이 지난해 10월 론칭한 주택 통합 브랜드 ‘더 플래티넘(The Platinum)’의 첫 적용 단지를 선보인다. 쌍용건설은 18일 인천 부평구 산곡동 179번지 일원에서 '쌍용 더 플래티넘 부평'의 견본주택을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선다.
산곡 2-2구역을 재개발한 이 아파트는 지하 3층~지상 23층 아파트 10개 동, 전용면적 가구수(일반 가구)는 ▶ 39㎡ 108가구(63가구) ▶ 51㎡ 30가구(26가구) ▶ 59㎡ 238가구(53가구) ▶ 72㎡ 122가구(21가구) ▶ 84㎡ 309가구(245가구) ▶ 119㎡ 4가구 등 총 811가구 규모이며, 조합원 물량을 제외한 408가구가 일반 분양된다.
계약금 1천만원 정액제, 중도금 60% 이자후불제 조건이며, 발코니 확장이 무상으로 제공된다. 수도권 비규제지역으로 당첨자 발표일로부터 6개월뒤 전매가 가능하다.
1월 22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3일 1순위 청약을 받는다. 입주는 2021년 12월 예정이다.
이 단지는 교통, 학군, 생활 인프라 등을 고루 갖춘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원적로, 부평대로, 경인고속도로, 서울외곽순환도로 등을 통해 인천 전역과 서울로의 진출입이 편리하고, 2020년 말 서울 7호선 연장선 '(가칭)산곡역'이 사업지 인근에 개통될 예정이다. 
부평구 내 유일한 사립인 한일초 외에 산곡초, 산곡중, 2017년 기준 인천고교 순위 10위권인 인천외고(3위), 세일고(6위), 명신여고(7위) 등 6개의 명문 학군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단지 바로 옆 원적산 및 원적산 체육공원과 롯데마트, 롯데시네마, 부평구청, 부평시장 등 다양한 생활 인프라가 가까운 것도 특징이다.
모든 분양 평형이 실수요자들에게 인기가 높은 전용 84㎡ 이하 중소형으로 구성됐고, 남향 위주 단지 배치로 채광 및 통풍 효과도 극대화했다. 지상에 차가 없는 단지 설계로 보행자의 안전까지 확보했다.
단지 내 약 2천㎡ 대규모 어린이공원과 테마놀이터 조성, 헬스가든, 커뮤니티 광장, 야생화 정원 등 차별화된 친환경 조경도 계획됐다.
홈네트워크 시스템, 무인 택배/세탁시스템, 스마트 키를 갖고만 있어도 공동현관이 자동으로 열리는 원패스 시스템, 스마트폰과 PC로 다양한 도서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전자책 도서관 등도 제공된다. 
쌍용건설 관계자는 “부평구는 인천과 서울을 연결하는 관문이자, 인천지하철 1호선과 서울지하철 1∙7호선이 통과하는 교통 요지”라며, “특히 수도권 비규제지역으로 6개월뒤 분양권 거래가 자유롭고, 중도금 대출 60%까지 가능해 내 집 마련을 준비하는 신혼부부나 실수요자들 중심으로 관심이 매우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견본주택 위치 : 부천시 원미구 상동 402 번지 (부일로 205번길 62) 
문  의 : 032) 321-6222

 

[윤명선 기자 ti2@rokfnews.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한국풍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