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투어, 대마도와 부산여행을 한번에, 부산출발 대마도 여행에 부산시티투어 추가한 상품 출시

기사입력 2019.02.20 20:53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모두투어, 대마도와 부산여행을 한번에
부산 외 지역 대마도 여행객 증가, 부산관광 활성화 기대도

 

[한국풍수신문] 부산에서 불과 50km 거리에 위치해 한반도에 가장 근접한 국외지역인 일본의 대마도(Tsushima Island, ?馬)는 최근 몇 년간 방문객이 꾸준히 증가하는 인기 여행지이다.

 

오롯이 부산에서 배편으로만 이동 해야 되는 불편함에도 부산 외 지역에서 찾아오는 여행객이 증가하며 대마도와 함께 부산을 여행하는 사례도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여행객 증가와 특성을 고려해 ㈜모두투어네트워크(사장 유인태, 이하 모두투어)가 부산 출발, 대마도여행에 부산시티투어를 접목한 패키지플러스 상품을 선보였다.

 

모두투어가 새롭게 선보인 ‘대마도 여행 X 부산시티투어’는 대마도를 찾는 여행객이 부산 반일투어(오전/오후), 1일투어, 야경투어, 야경투어+숙박 중 본인에게 맞는 일정을 선택할 수 있으며 대마도 여행 출발 전일 또는 도착당일 사전신청 가능하다.

 

반일투어는 부산의 옛 모습을 간직한 초량 이바구길 버스투어로 오전(10:00~12:30), 오후(14:00~16:30)선택 가능하며 1일투어는 부산의 대표 관광지 코스인 감천문화마을, 국제시장, 오륙도 스카이워크 등을 방문하는 일정으로 진행된다. 또한 야경투어는 광안리 해수욕장 및 부산의 야경명소들을 방문하며 숙박일정을 추가할 경우 비즈니스 럭셔리 특급호텔인 아스티 호텔 숙박이 제공된다. 

 

1박2일은 물론 당일치기 여행도 가능한 대마도를 찾는 관광객이 증가하면서 그 곳으로 가는 유일한 통로인 부산에 대한 관심 또한 높아지는 가운데 모두투어가 새롭게 선보인 ‘대마도여행 X 부산시티투어’는 짧은 일정에도 국내외 여행을 함께 할 수 있는 일석이조 여행이 될 전망이다.

[윤명선 기자 ti2@rokfnews.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한국풍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