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자원공사, ‘물절약 추진계획’ 수립 2023년까지 팔당댐 규모인 2억6천만㎥ 절감 목표

기사입력 2019.06.19 23:17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한국수자원공사, 물절약 솔선수범 나서

한정된 수자원의 효율적 사용 위한 ‘물절약 추진계획’ 수립 2023년까지 팔당댐 규모인 2억6천만㎥ 절감 목표


[한국풍수신문]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이학수)는 물관리일원화 실행 원년을 맞이하여 한정된 수자원을 더욱 효율적으로 사용하기 위한‘물절약 추진계획’을 전사적으로 시행한다.


이번 ‘물절약 추진계획’은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모든 국민이 중단 없는 깨끗한 물 공급을 누릴 수 있도록 한국수자원공사가 먼저 물절약 방법을 모색하고 실천에 앞장서는 취지로 추진되었다.


먼저, 물절약 방법으로 전국 사업장 사옥 내 수도꼭지 감압과   절수기기 보급을 시행한다.


수도꼭지 감압은 한국수자원공사의 전국 사업장 사옥 내 수도꼭지 1,315개소를 대상으로, 물 사용에 불편함이 없는 최소수준으로  수압을 낮춰 기존 대비 최대 30%가량 줄일 수 있는 방법이다.


또한, 지방상수도 위수탁 지역 등을 중심으로, 절수설비 의무화가 시행된 2001년 이전에 건축된 노후주택에 절수형 양변기와 같은 가정용 절수기기를 보급할 계획이다.


아울러, 유수율 제고와 작년 말 개소한 ‘물수요 공급 예측센터’를 통한 물수요 및 공급 예측 등 물절약 계획을 추진한다.

지방상수도 운영효율화 사업과 현대화 사업을 바탕으로 지자체와 협력을 더욱 강화해 유수율*을 높이는데 주력할 방침이다.

정수장에서 공급한 물이 각 가정 등 소비자에게 실제로 도달한 비율을 말함. 유수율이 높을수록 누수 등으로 사라지는 물이 적다는 의미


‘물수요 공급 예측센터’를 통해 물수급 분석 모델을 구축하여 국가 전체 단위부터 지역 단위까지 물수요 및 공급 관련 계획  수립 시 낭비 없는 물관리 체계 확립에 기여할 계획이다.


한국수자원공사는 이번 ‘물절약 추진계획’으로 2023년까지 팔당댐의 총 저수용량 규모인 2억6천만㎥ 절감을 목표로 물절약에 앞장설 계획이다.


한편,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물은 무한한 자원이 아니며 물  문제는 특정 지역만의 문제가 아님을 다시 한번 상기해야 할 때”라며, “한국수자원공사가 먼저 물절약에 나서 건강한 물 공급 서비스를 안정적으로 제공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윤명선 기자 ti2@rokfnews.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한국풍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